레지오 장

원래 ꡒ레지오 장ꡓ이란 없다. 다만 선종 당시 행동 단원이 세상을 떠났을 경우, 본당 신부나 꾸리아 단장의 판단에 의하여 선종 단원에 대한 예우가 필요하다고 인정되는 경우에 한하여 꾸리아가 주관하는 장례 예식을 치를 수 있다. 다시 말해서ꡒ레지오 장ꡓ은 소속 평의회 단장의 추천과 영적 지도신부의 승인이 전제 조건이다. 그러나 협조단원이나 이미 퇴단한 단원은 행동 단원이 아니기 때문에 여기에 해당되지 않는다.

 

1. 행동단원의 선종

행동단원이 선종했을 경우, 평의회는 즉시 소속 쁘레시디움에 이를 통보하여 모든 행동단원들이 선종한 레지오 단원을 위한 기도와 장례 예절에 참례하고 필요한 절차와 봉사를 할 수 있도록 인도해야 한다.

가. 행동단원 선종시의 조치 사항

  1) 쁘레시디움은 바로 선종한 행동단원을 위한 연미사 1대를 봉헌한다. (교본 160쪽)

  2) 쁘레시디움 단원들은 먼저 떠난 동료의 영혼을 위해 묵주기도 5단을 포 함한 레지오의 기도문 전체를 적어도 한 번은 특별히 바친다.

 

2. 위령기도(연도) 및 조문 예절

가. 위령기도의 의미

세상에 살았을 때에 지은 죄에 대한 벌(보속)을 다하지 못하고 죽은 영혼이 천국으로 들어가기 전에 연옥에서 받는 고통은 각자의 죄와 벌에 따라 차이가 있다. 연도라 함은 바로 이러한 연옥에 있는 영혼(연령)을 위해 드리는 기도를 일컫는다.

나. 분향소에서 연도를 바치는 요령

  1) 대표자가 분향소 앞으로 나아가 분향한다.

  2) 선종 단원(영정)을 향해 서서 성호를 긋고 깊이 머리 숙여 절을 한다.

  3) 성수 예절을 한다.

    ㉮ 성수를 찍으면서 ‘주님’이라고 하고

    ㉯ 선종 단원의 영정을 향해 왼쪽, 중앙, 오른쪽의 순으로 세 번 뿌리면서 “(선종단원의 세례명)에게 영원한 안식을 주소서.

        아멘” 이라고 성수 기도를 바친다.

  4) 선종 단원(영정)을 향해 성호를 긋고 다시 깊은 절을 한다.

  5) 상주(유족)를 향해 반절을 하며, 위로의 말로 조문인사를 나눈다.

  6) 제자리로 돌아와 앉는다.

  7) 위령기도를 바칠 단원들은 ‘계’와 ‘응’으로 나눈다.

  8) † 성호경을 바친다.

  9) 위령기도를 시작한다 : 상가의 사정에 따라 유족이 꺼려하거나 조문객이 많아 혼잡 할때에는 찬미기도(찬미경) 1, 2, 3중에서 하나만을

      선택해 할 수도 있으나, 일찍 끝낼 목적으로 기도를 줄여 바치거나 세상을 떠난 이를 위한 호칭기도(연옥도문)를 생략하는 것은

      삼가 하기를 권한다.

  10) 모두 무릎을 끓고 ‘주님의 기도’와 ‘성모송’을 마침 기도로 바친다.

  11) 연령을 위한 기도를 바친다.

  12) 성가를 부른다.

  13) 위령기도를 바친 사람이 동참하여 성수 예절을 한다. 다른 사람들은 성수 예절이 끝날 때까지 성수 기도를 바친다.

  14) 대표자는 † 성호경으로 연도를 끝낸다.

  15) 모두 상주를 향하여 인사하고, 분향소를 나온다.

다. 조문 인원에 따라 위령기도를 바치는 요령

혼자서 조문할 경우에는 예절에 의하여 조문하고, 3인 이하이면 위령기도를 낭독하며 바칠 수 있다. 4인 이상이면 곡으로 기도하기를 권장한다.

 

3. 레지오 장의 절차

가. 제대준비와 기도

  1) 해당 쁘레시디움은 빈소에 레지오 제대를 차리고, 빈소의 공간을 감안하여 제대 좌우에 소속 쁘레시디움 깃발과 평의회의 깃발을

      각각 세운다. (레지 오용 만장도 이용할 수 있다.)

  2) 평의회는 조화를 증정하고, 소속 전 쁘레시디움에 선종 사실을 통보하고 위령기도를 쁘레시움별, 시간별로 계속적으로 바치게 한다.

  3) 단원들은 위령기도 후 성가 대신 레지오 단가를 부를 수 있다.

  4) 해당 쁘레시디움은 바로 선종 단원을 위해 연미사 1대를 봉헌한다. (교본 16쪽)

  5) 평의회는 유족들과 장례 절차에 대해 협의하고, 유족들이 레지오 장에 동의 할 경우 영적 지도자의 승인을 얻어 레지오 장을 위한 제반

      절차를 진행한다.

  6) 평의회는 모든 단원들에게 입관예절, 출관예절, 장례미사, 발일 일시 들을 공지 하여 많은 단원이 참례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7) 평의회는 장례미사와 관련하여 소속 쁘레시디움들이 깃발을 도열할 수 있 도록 하고, 해당 쁘레시움을 중심으로 장지 수행 단원들을

      확인하여 장지 까지 깃발 도열 등을 관리하는 임무를 부여해야 한다.

나. 장례 미사의 준비 및 절차

  1) 평의회 소속 모든 쁘레시디움은 깃발을 성당 안의 중앙 통로 양쪽에 질서 있게 도열 시키고, 해당 쁘레시디움 깃발과 평의회 깃발은

      전면 좌우에 각 각 세운다.

  2) 지도 신부님의 승인을 받아 한 쪽에 레지오 제대를 차리기를 권장한다.

  3) 미사에 참례하는 단원들은 미사 시작 30분전에 성당에 모여 평의회 단장의 주도로 레지오 시작 기도와 묵주기도 5단을 바친다. 단원들은

      성당 안에서 레지오의 시작 기도를 마친 상태에서 조용히 영구를 맞이한다. (30분 전에 는 음악을 준비하면 좋다.)

  4) 장례 미사와 고별식이 끝난 후 까떼나를 바친다.

  5) 단원들과 평의회 간부들의 헌화(꽃 한 송이씩)가 있으면 좋다.

  6) 평의회 단장은 고인의 약력을 교회 활동(특히 레지오 활동)을 중심으로 소개한다.

  7) 쁘레시디움에서 고인을 위한 조사(추모사)를 한다.

  8) 마침 기도를 바친 후 미사의 예절에 따른다.

  9) 영구가 퇴장할 때 단원들은 단가를 부르며 그 뒤를 따른다.

  10) 마침기도를 하는 동안 신속히 도열된 단기와 레지오 만장을 이동시킨다.

  11) 장례미사를 마친 후 운구는 가능한 한 해당 쁘레시디움 단원을 중심으로 한다.

  12) 영구가 퇴장할 때 성당에서 영구차량까지 깃발을 이동 배치하여 고인을 배웅한다.

  13) 장지를 수행할 단원은 깃발을 장리한 후 신속히 영구차에 승차한다.

다. 장지에서 절차

  1) 깃발은 운구 행렬 앞에서 행렬을 선도하며, 묘지 주변에 도열시킨다.

  2) 장지에서는 묵주기도와 그 밖의 떼세라의 기도문을 바친다. 이러한 레지오 의 기도는 교회의 공식 하관 예절에 바로 뒤이어 바칠 수 있다.

      (교본 160쪽)

모든 절차는 상주가 진행하는 장례절차에 지장을 주지 않는 범위 내에서 진행해야 하며, 경우에 따라서는 상주나 본당의 중지 요청이 있을 때에는 이를 즉시 받아 들여야 한다.